'부추김치 만들기'에 해당되는 글 1건

부추김치 담그는 법

김치 블로그/엔조이 김치   -  2008/05/22 10:10

경상도 지역에서 유독 사랑받고 있는 부추김치는 이맘때 담가 먹는 것이 가장 맛있습니다. 절이는 과정이 간단하고 다른 김치에 비해 담그기도 쉬워서 초보 주부님들께서도 어렵지 않게 솜씨를 뽐낼 수 있는 김치랍니다. 단, 시어지면 맛이 없으니 가급적 갓 담근 부추김치를 맛있게 먹을 수 있도록 조금씩 담그는 것이 좋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부추란?

정구지라고도 부르는 부추는 배추김치나 오이소박이의 소로 널리 쓰이는 부재료이기도 하지만, 그 자체로 김치를 담가 먹어도 독특한 풍미를 자랑하는 채소입니다. 비타민 외에도 철분을 다량 함유하고 있어서 특히 여성에게 좋으며, 강장 효과도 있는 유익한 채소랍니다.

그럼 이제 본격적으로 부추김치를 담가 볼까요? ^^

필요한 재료
부추 1단(1kg)
고춧가루 1/4컵(약 25g), 마른고추 5~6개(약 25g), 멸치젓(또는 멸치액젓) 1/2컵, 마늘 1통, 생강 1톨, 설탕 약간


[재료 다듬기]

1. 부추는 누런 잎이 없고 선명한 녹색을 띠고 있으며 잎이 짧고 통통한 것으로 고릅니다.
2. 시든 겉잎은 떼어내고, 이파리 끝을 다듬어 줍니다.
    하나씩 집어 다듬기보다 한번에 한줌씩 쥐고 다듬으면 가지런히 정리할 수 있어
    담그기도 편하고 보기에도 좋습니다.
3. 가지런히 정리한 부추를 모양이 흐트러지지 않게 흐르는 물에 잘 씻어 소쿠리에 건져 둡니다.
4. 씻은 부추에 멸치액젓을 붓고 20분 정도 절인 다음 멸치액젓을 따라냅니다.
     너무 오래 절이면 부추가 질겨져서 맛이 없어요.
5. 따라낸 멸치액젓에 분량의 고춧가루를 넣고 불립니다.
    (멸치젓을 쓰실 경우 살을 죽죽 찢어 준비해주세요)
6. 마른 고추는 꼭지를 따고 씨를 털어낸 후 물에 씻어 먼지를 제거합니다.
    다듬은 마른 고추는 물에 넣고 약 20분 정도 불린 다음 건집니다.
    이렇게 불린 고추에 약간의 물을 넣고 갈아줍니다.
7. 마늘과 생강은 곱게 다집니다.

[김치 담그기]

1. 멸치액젓에 불린 고춧가루에 간 고추와 마늘, 생강, 설탕을 넣고 잘 섞어서 양념을 만듭니다.
2. 절인 부추에 양념을 끼얹는 듯한 느낌으로 부어가며 살살 뒤적여 버무린 다음 통에 담습니다.

완성된 부추김치입니다. 김치 담그는 방법이 정말 간단하지요? 멸치액젓에 살짝 절여준 다음 양념을 넣고 살살 버무리기만 하면 완성이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멸치액젓의 구수하고 짭짤한 냄새에 부추의 향긋함이 더해져서 보기만 해도 입에 침이 고인답니다. 오늘 저녁은 이렇게 갓 담근 부추김치를 반찬 삼아 칼국수를 끓여야겠어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8/05/22 10:10 2008/05/22 10:10
세계 최초 김치 미디어 '김치블로그'

최근 트랙백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