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채'에 해당되는 글 1건

김치는 왜 김치일까요?

김치 블로그/김치 스토리   -  2007/05/01 10:00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민족에게 가장 중요한 먹거리인 김치는 7세기경부터 먹기 시작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채소를 먹을 수 없는 겨울철에 채소를 먹기 위해 우리 조상들이 개발한 아주 슬기로운 방법이지요.

예전에는 김치를 '지'라고 불렀답니다. 고려시대 이규보의 '둥국이상국집'에는 김치 담그는 일을 감지라고 했고 1600년대 말엽의 요리서인 '주방문'에서는 김치를 '지히'라고 불렀다는 군요. 지히는 한자로 쓰면 침채(沈菜)입니다. 채소를 소금에 절였다는 뜻이라는 군요. 이 한자어가 중국에 없는 것으로 보아 우리 선조들이 만들어 낸 낱말인 듯싶습니다.

시간이 흐르면서 침채는 팀재로, 다시 딤채로 변했고 우리 말의 구개음화 현상에 의해 딤채가 짐채로 변했습니다. 세월이 흐르면서 짐채는 김채로 변했고 이 말이 김치로 변하면서 오늘 날 '김치'가 된 것이지요.

김치, 그 오랜 역사만큼 이름의 변화도 참 다양했네요. 이름과 함께 종류와 맛도 다양해 진데다가 훌륭한 문화로 성장했습니다. 이러한 김치 문화, 이젠 세계에 내놓아도 아깝지 않은 한민족의 자산입니다.

2007/05/01 10:00 2007/05/01 10:00
세계 최초 김치 미디어 '김치블로그'

최근 트랙백

보관함